자료실배너
일반자료

폭우로 침수된 취약 독거노인 가구 지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11-01 18:03 조회252회 댓글0건

본문

폭우로 침수된 취약 독거노인 가구 지원

전기·가스 누전·누수검사 및 설비교체, 도배·장판 지원 등

보건복지부(장관 문형표)는
부산 포함 남부지역 등 국지성 폭우로 인해 침수 피해를 입은
취약 독거노인에 대해 전기·가스 안전검사 및 설비 공사를 통한
주거환경 개선을 9월 중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난 8월말,
남부 일부지방 등의 국지성 폭우로 인해
최고 시간당100mm가 넘는 비가 내려
2,000억원이 넘는 피해가 발생하였다.
 
특히 취약 독거노인은
형편이 넉넉지 않아 (반)지하 등
환경이 열악한 곳에 거주하는 경우가 많아
가구침수 피해가 발생할 확률이 더 높다.
 
이에 복지부는 현재 생활관리사를 통해
부산, 경남 창원 등 폭우가 이어진 지역을 중심으로
독거노인의 가구침수 현황을 파악(8.25∼)하고 있다.
 
현황파악 후 침수가구에 대해서는
한국전기안전공사와 한국가스안전공사에서
전기·가스 누전·누수검사를 실시하고
설비 교체를 추진 할 계획이다. (9월 중)
 
한국전기안전공사·대명GE는
독거노인 사랑잇기 사업에 참여하는 기업으로,
 
- 전기 누전검사를 실시하고,
전기배선의 노출과 노후화로 누전위험이 있는 가정에 대해
누전차단기·콘센트·노후배선 등을 교체해 주기로 했다.
 
* 독거노인 사랑잇기 : 기업의 임직원이 독거노인과 1:1 결연을 맺어
전화·방문 등을 통해 주기적으로 안부를 묻고,
후원금품 지원을 통해 독거노인 가구의 삶의 질 향상을 지원
(’14. 8월 현재, 84개 민간기업·공공기관 참여)
 
* 한국전기안전공사·대명GE : 사랑잇기 사업으로 ’13년도 6월부터
전기배선 공사 등 지원 중,
’13년 중부지역 등 폭우 피해 시, 2백가구 전기공사 지원
 
그리고 한국가스안전공사도 가스 누수검사를 실시하고,
가스호스를 금속배관으로 교체, 가스사고 예방을 위한 타이머 콕을
설치 할 계획이다.
 
* 한국가스안전공사: 사랑잇기 사업으로
’13년 6월부터 독거노인가구의 가스관 교체 등 추진(1만가구 지원),
 ’13년 중부지역 등 폭우 피해지역 2천가구 지원
* 타이머 콕 : 일정시간 이후에는 자동으로 가스 밸브가 잠기도록 하는 장치로 화재 예방 가능
 
복지부는
전기·가스 안전검사 뿐만 아니라 침수로 인해 도배·장판의 교체가
불가피하나 가구형편상 도저히 불가능한 독거노인에 대해
도배·장판 교체도 지원하기로 했다. (9월 중)
 
복지부 관계자는
“금번 지원은 독거노인 사랑잇기 협약기관과 함께 홀로 계신 어르신께 도움을 드리는 것으로 민관협력차원에서 더 의미가 있고,
폭우 피해로 상념에 빠져있을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